전통사찰 알고가기 전통사찰에 대한 이해를 돕습니다.

사찰 예절

사찰은 부처님을 모시는 신성한 수행공간이므로 조용히 말하고 행동하도록 한다.

복장은 너무 화려하거나 지나치게 노출되지 않도록 단정히 입고, 술 취한 상태에서는 도량 안으로 들어가서는 안 되며, 도량 내에서 술이나 고기 등의 음식을 먹거나 담배를 피우지 않도록 한다. 비록 연인과 함께 갔을지라도 도량 내에서는 손을 잡거나 어깨동무를 하는 것과 같은 애정표현은 삼간다.

사찰예절

  • 합장

    합장

    두 손을 모아 마주하는 것은 마음을 모은다는 뜻이며, 나아가 나와 남이 둘이 아니라 하나의 진리로 합쳐진 한 생명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. 경내에서 스님이나 신도들 사이에 하는 인사법이다.

  • 차수

    차수

    손을 교차한다는 뜻으로 기도할 때, 평상시 법당이나 스님 앞에서 하는 자세로 겸손과 고요함을 지니는 자세다. 손에 힘을 주지 말고 자연스럽게 한 손으로 다른 한 손을 감싸 쥐고 단전에 가볍게 대는 자세이다.

  • 법당예절

    법당예절

    법당을 출입할 때는 부처님 정면의 가운데 문으로 출입하지 아니하며, 양옆의 문으로 출입한다.
    신발은 나올 때 신기 편리한 방향으로 가지런히 놓고 법당에 들어간다.

  • 법당 안에서 주의할 일

    법당 안에서 주의할 일

    항상 발소리가 나지 않게 걸어야 한다. 다른 사람이 기도하거나 참선, 경을 읽고 있을 때는 가능한 한 그 앞으로 다니지 않도록 하며, 초나 향은 먼저 꽂힌 것이 있으면 그대로 두고 자신이 가져온 것은 불단 위에 놓는다.

  • 스님에 대한 에절

    스님에 대한 에절

    스님은 삼보의 하나로 중생들의 스승님을 의미하며 재가불자들이 받들고 존경하며 항상 가까이에서 가르침을 받을 수 있는 친근한 분이다. 그러므로 언제 어디서나 스님을 대할 때는 존경의 마음으로 합장 반배해야 한다.

Copyright@ Jogye Order of Korean Buddhism All right reserved.